최신 뉴스

‘FXDR™ 114’ 포함 2019년형 신모델 예약판매 시작

10월 23, 2018

‘FXDR™ 114’ 포함  2019년형 신모델 예약판매 시작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가 드래그 머신 스타일의 혁신적인 모습이 돋보이는 FXDR™ 114와 여러 부분에서 진화를 이룩한 투어링(Touring) 시리즈를 포함한 2019년식 신모델의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신모델 예약 판매 기간은 오는 11월 30일까지다. 판매 대상은 ▲스트리트(Street®) ▲스포스터(Sporster®)) ▲소프테일(Softail®) ▲투어링(Touring®) ▲CVO™ 등 총 29종이다.

해당 기간 동안 19년식 모터사이클을 구매한 고객에게는 특별한 혜택이 주어진다. ▲스트리트 ▲스포스터 구매 고객에게는 할리데이비슨 정품 열선 의류(재킷+장갑)를 증정한다. ▲CVO™ ▲투어링 ▲소프테일 구매 고객은 할리데이비슨 정품 열선 의류(재킷+장갑)에 추가적으로 아이나비 Full HD 2채널 블랙박스(32G)를 받을 수 있다.

2019년식 모터사이클 중 가장 눈에 띄는 모델은 소프테일 패밀리에 새롭게 합류한 FXDR™ 114다. 드래그 머신 스타일의 디자인과 성능이 돋보이는 FXDR™ 114는 여러 부분에서 전에 없던 혁신이 돋보이는 모델이다.

드래그 머신 특유의 앞으로 쭉 뻗은 프론트 휠, LED 헤드라이트를 감싸는 비키니 카울, 날씬한 측면 실루엣, 240mm에 달하는 리어 타이어가 FXDR™ 114만의 스타일을 완성한다. 엔진은 16.3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는 1,868cc 밀워키에이트 114를 사용한다.

투어링 시리즈는 여러 부분에서 크게 업그레이드 됐다. 가장 주목해야 할 부분은 새로운 붐! 박스(BOOM!™ BOX) GTS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다. 기존 시스템 대비 해상도가 2배 이상, 명암비는 4배 증가했으며, 구동 속도는 최대 2배 이상 빨라졌다. 인터페이스 또한 완전히 새로워졌고 애플 카플레이도 지원한다.

엔진은 울트라 리미티드와 로드 글라이드 울트라, 스페셜 모델 기준으로 종전 1,745cc 밀워키에이트 107에서 1,868cc 밀워키에이트 114로 업그레이드 됐다. 덕분에 최대토크가 15.3kg∙m에서 16.7kg∙m로 강화되어 할리데이비슨 기함에 걸 맞는 강력한 가속력을 경험할 수 있다.

기존 스트리트 글라이드와 로드 글라이드, 울트라 리미티드 로우 등의 일부 투어링 모델은 2019년식 모델 라인업에서 제외됐다.

최고급 CVO™ 시리즈는 새로운 붐! 박스(BOOM!™ BOX) GTS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추가되었으며, 차별화된 프리미엄 페인트와 마감이 더해졌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최고운영책임자(COO) 강태우 부사장은 “2019년식 할리데이비슨은 그동안 라이더들이 아쉬워했던 부분을 완벽하게 해결하는 한편, 새로운 기능을 추가해 완성도가 한층 높아졌다”며 “다양한 혜택이 준비된 예약 판매 프로모션을 통해 그 누구보다 빨리 2019년식 할리데이비슨 오너가 되는 기회를 잡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19년식 모터사이클 예약 판매에 관한 문의는 전국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지점으로 하면 된다.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